• 최종편집 2024-03-02(토)
 
  • 중환자의학회, 중환자실 입원 코로나19 위중증환자 사망률 첫 공개
  • 세브란스병원 김영삼 교수 “최근 위중증환자 5백명 도달, 2년간 재현 막아야”

 

[현대건강신문=박현진 기자] 대한중환자의학회는 29일 코로나19 유행 시 초과사망수를 발표했다. 초과사망은 예측 사망자수에서 실제 사망자수를 뺀 것이다. 

 

중환자의학회 김영삼 이사(세브란스병원 내과 교수)는 29일 서울 삼성동 그랜드인터컨티넨탈 서울파르나스에서 열린 대한병원협회 국제학술대회(Korea Healthcare Congress)에서 “초과사망이 발생한 이유를 ‘보건의료체계의 대응력 부족’으로 꼽았고 앞으로 원인을 분석한 이후 대책을 수렵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영상] 코로나19 위중증환자 500명이면 주간 초과사망과 500명 발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