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29(목)
 

세로_가로_확장 copy.jpg


[현대건강신문] 낙동강네트워크·대한하천학회·환경운동연합 회원들은 지난 4일 경남 김해시 대동면에 위치한 대동선착장에서 2박3일간 ‘국민 체감 녹조 조사’를 진행했다.


녹조가 강 전체를 뒤덮은 재앙적 상황이 매년 반복되는 가운데, 우리 국민의 먹거리인 쌀, 배추, 무 등 농산물에서 녹조 독소가 검출됐고, 수돗물에서조차 녹조 독소가 검출됐다.


조사단은 “마이크로시스틴을 포함한 녹조가 낙동강에서 대규모로 창궐하고 있다. ‘강이 아프면 사람도 아프다’는 상식이지만, 국민건강과 안전을 책임져야 할 정부는 이런 상식을 외면만 하고 있다”며 “윤석열 정부는 ‘환경재난’에 이른 상황임에도 별다른 대책 마련 없이 그대로 보를 유지하려는 모양새를 보이고 있다”고 우려했다.

캘리그래피작가 캘리수 기자 0163051957@hanmail.net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캘리] 강이 아프면 사람도 아프다...낙동강 녹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