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다국적제약계 소식...바이엘, ‘G4A 코리아 데모데이’ 개최 외(外)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다국적제약계 소식...바이엘, ‘G4A 코리아 데모데이’ 개최 외(外)

기사입력 2018.10.11 21:3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바이엘-KOTRA, 제 2회 ‘G4A 코리아 데모데이’ 개최

 


가로_사진.gif
제2회 ‘G4A 코리아 데모데이’에서 ‘바이엘과 스타트업의 협력 및 오픈 이노베이션 전략’을 주제로 특별 강연 중인 바이엘 본사의G4A 디지털 사업부 글로벌 총괄인 유진 보루코비치(Eugene Borukhovich)

 

 

[현대건강신문=여혜숙 기자] 바이엘코리아와 KOTRA는 10일 AT센터(서울 서초구 소재)에서 2018년 ‘G4A 코리아(Grants4Apps Korea)’ 프로그램의 성료를 알리는 ‘제 2회 G4A 코리아 데모데이(G4A Korea Demo Day)’를 개최했다.


G4A 코리아는 디지털 헬스케어 및 스마트팜 분야의 국내 스타트업을 발굴 및 육성하고자 2017년부터 시작된 프로그램으로, 지난 4월 역량있는 3개의 스타트업을 선정해 약 3개월 동안 바이엘코리아와 KOTRA가 공동으로 전문가들의 멘토링과 컨설팅을 지원해 왔다.


‘G4A 코리아 데모데이’는 ‘G4A 코리아’에 선발되어 참가한 스타트업들이 프로그램을 마친 후 투자자 및 스타트업 관계자 대상으로 추진 중인 사업을 소개하고 네트워킹을 돕기 위한 행사이다. 특히 올해 데모데이 행사는 ‘G4A 코리아’ 참여 스타트업에게 보다 더 효과적인 홍보 및 네트워킹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KOTRA가 국내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을 위하여 전세계 투자자·바이어를 초청한 ‘Global Open Innovation Korea 2018(스타트업 글로벌 창업 대전)’의 주요 세션으로 개최됐으며, 행사 당일 바이엘코리아 및 KOTRA 관계자, 투자자 및 스타트업 관계자를 포함 약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진행됐다.


특별 강연으로 바이엘 본사의 G4A 디지털 사업부 글로벌 총괄인 유진 보루코비치(Eugene Borukhovich)가 바이엘와 같은 글로벌 기업이 스타트업과 협력하는 이유와 바이엘의 오픈 이노베이션 전략에 대해 소개했으며,  ‘G4A 코리아’의 2017년 우승자인 ▲반지 형태의 생체 신호 측정 웨어러블 기기 개발사 ‘㈜스카이랩스(Sky Labs)’, ▲급속냉각마취 의료기기 개발사 ‘리센스메디컬(RecensMedical)', ▲반려동물의 건강한 생활을 돕는 펫 테크 기업 ‘㈜고미랩스 (GomiLabs)’ 관계자들이 해당 프로그램 종료 후 각 스타트업들의 프로젝트 진행 상황에 대한 발표를 진행했다.


2018년 G4A 코리아에 참가한 딥메디의 이광진 대표는 “헬스케어 산업은 지속적인 성장이 전망되지만 기술 개발 외에도 수익 모델 개발, 허가, 마케팅 등 전문성을 필요로 하는 부분이 많아 진입 장벽이 높은 분야이다”라며, “바이엘코리아와 KOTRA의 전문적인 컨설팅을 통해 헬스케어 분야에 진출하는데 필요한 역량과 대외 네트워킹을 강화할 수 있게 돼 만족스럽다. 앞으로 더 많은 국내 스타트업이 G4A를 통해 발전해 나갈 수 있는 기회를 가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G4A 코리아의 지원은 선정된 스타트업들의 활발한 프로젝트 추진 등의 가시적인 성과로 이어지고 있으며, 대표적인 사례로는 반지 형태의 생체 신호 측정 웨어러블 기기 개발사 ㈜스카이랩스(Sky Labs)’를 꼽을 수 있다. 


2017년에 ‘G4A 코리아’와, 바이엘 글로벌 프로그램인 ‘G4A 액셀러레이터’에 진출, 최종 우승팀으로 선정되어 지원을 받은 ‘(주)스카이랩스(Sky Labs)’는 지난5월부터 유럽 최대의 독일 샤리테(Charité) 병원과 협력해 심장질환 관련 임상 연구를 진행 중이다. 또한 지난 8월 독일 뮌헨에서 개최된 유럽심장학회(European Society of Cardiology, ESC) 연례학술대회 디지털 헬스 부문에 참가해 ‘만성심장질환의 웨어러블 기기 사용 효과와 치료’ 연구 발표로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바이엘코리아 잉그리드 드렉셀(Ingrid Drechsel) 대표는 “G4A 코리아에 선정되어 지원을 받은 스타트업들이 국내외 시장에서 다양한 성과를 거두는 가운데 올해도 헬스케어 및 스마트팜 분야의 전도 유망한 스타트업들과 함께G4A 코리아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기쁘다”라며, “바이엘코리아는 생명과학 분야의 선도 기업이자 한국 사회의 기업 시민으로서, 앞으로도 국내 헬스케어 및 스마트팜 분야의 스타트업들과의 동반 성장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머크, 인천 송도에 생명과학운영본부 기공식

첨단 세포배양배지 생산시설 및 생명과학 제품 공급 시설 구축

 

가로_사진.gif
인천 송도 머크 생명과학운영본부 기공식 - (왼쪽부터) 김재진 한국 머크 생명과학 사업부 물류 부서장, 글렌 영 한국 머크 대표이사, 김진용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 김용석 한국 머크 생명과학 사업부 프로세스 솔루션 부서장

 

한국 머크는 10월 11일 인천 송도에서 김진용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 및 귀빈들과 생명과학운영본부 기공식을 가졌다.


머크는 선진화된 의약품과 솔루션에 대한 접근성을 강화하여 연구 및 혁신성을 발전시키기 위해, 바이오제약 산업의 급성장으로 생명과학 사업을 위한 아시아 허브 중 한 곳으로 부상하고 있는 한국에 연구 및 신속· 고객 맞춤형 제조 설비를 투자했다. 인천 송도에 신설되는 머크의 생명과학운영본부는 세포배양배지 제조시설을 포함한 머크의 생명과학 제품 전반에 걸친 공급망 관리 역량 강화를 통해 향후, 생명과학 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연면적 8,319m2에 지하 1층, 지상 5층으로 이루어져 있는 센터는 내년 5월 완공 예정이다.


글렌 영 한국 머크 대표이사는 “송도의 생명과학운영본부 건립은 머크 그룹 내에서 한국 생명과학 시장의 위치와 중요성을 얼만큼 나타내며, 이번 송도 프로젝트를 통해 한국 바이오산업을 이끌고 있는 국내 고객사들과 함께 성장을 도모하는 동반자가 되고자 합니다.”라고 강조했다.


김진용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은 “바이오제약을 포함한 생명과학 산업 전반에 걸쳐 세계적 명성을 지닌 머크의 기술력과 시설을 한국 송도에서 새롭게 시작할 수 있게 된 점을 매우 고무적으로 생각합니다.”라고 전했다.


바이오클러스터로서 송도의 잠재성을 눈여겨본 머크는 지난 2016년 10월 한국의 송도테크노파크 IT센터에 M Lab™ 콜레보레이션 센터 개소 이후, 같은 해 11월 바이오 클러스터 구축 지원을 위해 인천경제자유구역청과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그리고, 2017년 2월 생명과학운영본부 건립을 위해 260억원 규모의 투자를 결정했으며, 같은 해 12월 머크와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머크의 한국 생명과학운영본부 설립을 위한 토지매매계약을 체결함으로써 송도지구의 글로벌 바이오 클러스터 육성화를 위한 협업을 지속하고 있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현대건강신문 (http://www.hnews.kr| 발행일 : 1995년 6월 2
우)02577   서울시 동대문구 무학로 44길 4-9 101호 / 발행·편집 박현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여경남
대표전화 : 02-2242-0757 / 광고문의 : 02-2243-7997 |  health@hnews.kr
Copyright ⓒ 1995 hnews.kr All right reserved.
현대건강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