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한국형 보건의료관리시스템, 바레인서 첫 가동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국형 보건의료관리시스템, 바레인서 첫 가동

심사평가원, 바레인 현지서 오픈 행사 개최
기사입력 2017.06.06 18:4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가로_사진.gif▲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사평가원)은 지난 4일 바레인 현지 로타나 호텔에서 프로젝트 착수 행사(Kick-Off)를 갖고, 바레인 정부와 체결한 ‘바레인 국가건강보험시스템 개혁을 위한 협력 프로젝트’ 성공을 다짐했다.
 

바레인 국가건강보험시스템 개혁을 위한 프로젝트 대장정 돌입

[현대건강신문=박현진 기자]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사평가원)은 지난 4일 바레인 현지 로타나 호텔에서 프로젝트 착수 행사(Kick-Off)를 갖고, 바레인 정부와 체결한 ‘바레인 국가건강보험시스템 개혁을 위한 협력 프로젝트’ 성공을 다짐했다.

이번 프로젝트 착수 행사에는 심사평가원 김승택 원장을 비롯하여 대한민국 국회 양승조 보건복지위원회 위원장, 구현모 주 바레인 한국대사 등이 참석했으며, 바레인 정부는 한국 대표 인사를 국빈으로 맞이했다.

또한 ‘셰이크 칼리드 빈 압둘라 알칼리파’ 부총리, ‘셰이크 모하메드 빈 압둘라 알칼리파’ SCH 의장, ‘파이카 빈 사이드 알 살레’ 보건부 장관 등 바레인 측 대표인사와 쿠웨이트 대사 등 100여명이 참석하여 라마단 기간이 무색할 만큼 성대한 행사를 가졌다.

약 2년 8개월 간 수행되는 이 프로젝트는 앞으로 바레인 국가건강보험제도 운영의 근간이 될 ▲국가의약품관리시스템 ▲국가건강보험정보시스템 ▲국가의료정보활용시스템 등 3가지 IT인프라 시스템을 구축하는 사업이며, 이번 행사는 프로젝트의 첫발을 딛는 중요한 자리였다.

이번 행사에 참석한 양승조 국회 보건복지위원장은 “심사평가원의 IT기반 보건의료시스템과 빅데이터를 활용한 보건의료지출관리는 보편적 의료보장을 지향하기 위한 시금석으로, 보건의료지출 효율화를 지향하는 바레인 국가건강보험개혁에 건설적으로 기여하기를 바란다”며 축하 메시지를 전달했다.
 
또한 심사평가원 김승택 원장은 “대한민국 건강보험 40년의 경험을 이번 바레인 프로젝트를 통해 전달하여 바레인 정부의 건강보험 개혁과 국민들에게 양질의 서비스가 제공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바레인 정부는 양승조 보건복지위원장, 김승택 심사평가원장, ‘셰이크 칼리드 빈 압둘라 알칼리파’ 부총리, 바레인 국회 상·하원 의장, 및 보건부 장관과의 면담 자리를 마련하여 건강보험제도를 포함한 양국 간의 보건의료분야의 협력에 관해 폭 넓게 논의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