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세계 고혈압의 날...단순 고혈압 약물치료시 사망률 크게 낮춰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세계 고혈압의 날...단순 고혈압 약물치료시 사망률 크게 낮춰

연세의대·대구대 연구팀, 건강보험 빅데이터 분석 통해 입증
기사입력 2017.05.17 10:1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혈압-고혈압.gif▲ 합병증이 없는 단순 고혈압 환자도 꾸준한 약물 치료를 하면 사망률이 크게 감소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고혈압의날 행사를 찾은 사람들이 혈압 측정을 하고 있다.
 


[현대건강신문=여혜숙 기자] 합병증이 없는 단순 고혈압 환자도 꾸준한 약물 치료를 하면 사망률이 크게 감소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이번 연구결과는 보건복지부・한국보건산업진흥원 질환극복기술개발사업(질병원인연구)지원으로 연세의대 심뇌혈관 및 대사질환 원인연구센터 연구진(이찬주, 김현창, 박성하 교수)과 대구대학교 전산통계학과(황진섭 교수)가 공동으로 연구를 수행했다.

연구 결과는 2016년 9월 서울에서 개최된 세계고혈압학회에서 처음 소개되었고 고혈압분야의 국제학술지인 Journal of Hypertension 2017년 5월호에 게재될 예정이다.

이번 연구는 심혈관 질환, 당뇨병, 만성 신장 질환의 병력이 없는 단순한 고혈압 환자에게 약물 치료를 하면 사망률이 감소하는지 확인하기 위해 진행되었다.

심혈관 질환이 동반된 고위험 고혈압 환자에서는 적극적 약물치료가 사망률을 낮춘다는 것이 잘 알려져 있지만, 합병증이 없는 단순 고혈압 환자에서는 약물 치료가 사망 위험을 얼마나 줄이는지 아직까지 잘 알려져 있지 않다.

이번 연구를 위해 국민건강보험공단 빅데이터실에서 제공한 100만 명의 데이터를 분석하여 2002년에 고혈압 진단을 받은 20세 이상 성인 중 심부전, 관상동맥 질환 등의 합병증이 없는 단순 고혈압 환자들을 선별하여 수행되었다.

선별된 환자들의 사망률을 비교한 결과, 처음부터 치료를 받은 사람들은 51%, 중간에 치료를 시작한 사람도 59% 사망율이 감소했다.

이번 연구는 실제 국내 의료 환경을 반영하고 있는 데이터(real-world data)를 통해 합병증이나 별다른 증상이 없는 고혈압도 적극적인 약물 치료가 매우 중요하다는 것을 입증한 의미 있는 연구결과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