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2(금)
 
본문_기본_사진.gif
심방세동은 치료가 필요한 부정맥 중 가장 높은 유병율을 보이는 질환으로, 뇌졸중의 위험을 5배 이상 증가시키며, 적절한 뇌졸중 예방 치료가 이루어지지 않을 경우 매년 약 20명 중 1명에게서 뇌졸중이 발생한다고 알려져 있다. (사진=픽사베이)

 

 

인구 고령화로 ‘뇌경색’ 위험 높이는 ‘심방세동’ 환자 증가


부정맥학회 “적절한 항응고 요법, 뇌졸중 발생 줄이는 데 도움”


“NOAC 사용 시 정기적 병원 방문 불필요해, 코로나19 감염 위험 줄어”


[현대건강신문=여혜숙 기자] 심방세동은 인구의 고령화와 함께 우리나라에서 유병률이 급증하고 있는 대표적인 질환으로, 뇌경색의 위험도를 증가시키기 때문에 적절한 항응고제 치료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심방세동은 치료가 필요한 부정맥 중 가장 높은 유병율을 보이는 질환으로, 뇌졸중의 위험을 5배 이상 증가시키며, 적절한 뇌졸중 예방 치료가 이루어지지 않을 경우 매년 약 20명 중 1명에게서 뇌졸중이 발생한다고 알려져 있다. 


적절한 항응고 요법, 특히 비타민 K 비의존성 ‘경구용 항응고제(이하 NOAC)’를 사용해 항응고 치료를 하는 것이 뇌졸중의 발생을 줄이는 데 큰 도움이 되고 있다, 특히 NOAC은 안전성 대비 효과가 좋으며, 정기적 항응고 모니터링이 필요치 않은 예측 가능한 항응고 효과를 가지고 있다. 하지만, 아직까지 일선 의료기관에서 NOAC 사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의료인들이 많다. 


이에 대한부정맥학회에서는 최근 새롭게 발표된 근거와 진료지침을 반영해 ‘심방세동 환자에서 비타민K 비의존성 항응고제 사용 지침’을 출판했다.


이와 관련해 대한부정맥학회 현명철 회장은 “심방세동으로 인한 뇌졸중은 사망률이 높고 신경학적 합병증이 더 심한 것으로 보고되고 있어 환자의 건강뿐만 아니라 사회경제적으로도 큰 부담이 되는 질병”이라며 “이번 진료지침은 국내 심방세동 전문가들이 다수 참여해 최근 보고된 연구 결과를 광범위하게 포함하고자 노력했다”고 밝혔다.


이어 “많은 고위험군 등 특수 환자 대상 NOAC 요법의 적절한 사용법이 불분명한 부분이 많아, 실제 임상에서 환자를 치료할 때 고민이 되는 경우가 많다”며 “이번 진료 지침이 실제 임상 현장에서 심방세도 환자의 항응고 치료에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번 진료지침에서는 특히 코로나19 기간 동안 NOAC 사용에 대한 특별한 고려사항도 나와 있어 관심을 모았다.


코로나19 대유행 기간 동안 NOAC은 ‘비타민 K 길항제(이하 VKA)’ 기반 항응고제보다 잠재적으로 중요한 실용적인 이점이 있음이 알려졌다. 


실제로, NOAC을 사용할 경우 정기적 항응고 모니터링을 위한 병원 방문이 필요하지 않아, 전염병 대유행 기간 동안 △바이러스 감염 위험 △의료기관의 업무량 감소로 이어져 의료시스템에 대한 부담이 줄어들 수 있다는 이점이 있다. 


하지만, 이번 진료지침에 따르면, NOAC 투약에도 적절한 관리가 필요함을 고려해야 하며, 대유행의 위험이 고조되는 상황에서는 위험인자가 수반되거나 동반 질환으로 인해 코로나19 감염이 발생할 수 있는 고위험 심방세동 환자의 경우 NOAC 사용이 권장되지 않을 수 있다.


또 입원이 필요한 중증 코로나19 감염이 발생한 NOAC 사용 환자의 경우 코로나19 합병증을 예방하기 위해 항응고제를 지속하는 것이 이점이 있다는 증거가 늘어나고 있다. 


지침에서는 “이 경우 신장 기능 등을 포함한 임상적 악화 양상, 병용 약물 간의 상호작용 등을 주의 깊게 관찰하고, 필요시 치료를 통해 조정해야 한다”며 “따라서 종합적인 전문가들이 소견을 통한 평가에 따라 의심스러운 경우 저분자 또는 미분획 헤파린으로의 전환이 권장된다”고 밝히고 있다.


코로나19 백신접종과 관련해서도 NOAC을 복용하는 환자에 있어서는 특정 시술이나 침습적 처치 또는 절제가 필요한 상황에 비추어볼 때 사소한 위험의 침습적 행위에 해당한다며 주의가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이번 진료 지침에서는 코로나19 예방접종 시 △접종전 NOAC의 아침 복용량은 생략하도록 하고 △미세 게이지 바늘을 사용해 접종 후 2~5분 동안 주사 부위에 강한 압력을 가할 것 △고위험의 뇌졸중 위험을 포함한 1일 1회 NOAC 복용 환자의 경우 예방 접종 3시간 후에 아침에 남겨둔 용량을 복용하도록 하고, 1일 2회 복용하는 NOAC의 경우 다음 번 예정된 용량으로 복용할 것 등을 권고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743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코로나19 기간 동안 심방세동 환자 NOAC 사용 어떻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