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사진] 안전사회 소위원회 현안 점검...라돈 방사성 침대에 쏠린 눈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사진] 안전사회 소위원회 현안 점검...라돈 방사성 침대에 쏠린 눈

원안위, 환경부, 소비자원, 대진침대 관계자 모여 ‘방사성 침대’ 논의
기사입력 2018.05.17 16:4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가로_사진.gif▲ 가습기살균제사건과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안전사회소위원회는 17일 서울 포스트타워 회의실에서 5차 현안 점검 회의를 가졌다.
 
가로_사진2.gif▲이날 회의장에는 라돈 방사성 침대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여주듯 많은 방청객과 취재진들이 참석했다.
 

[현대건강신문=김형준 기자] 가습기살균제사건과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안전사회소위원회(소위)는 17일 서울 포스트타워 회의실에서 5차 현안 점검 회의를 가졌다.

라돈 방사성 침대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여주듯 많은 방청객과 취재진들이 회의를 지켜봤다.

이날 현안점검에는 양순필 소위원장, 안종주 위원, 홍성칠 위원 을 비롯해 원자력안전위원회 배종근 생활방사선안전과장, 환경부 안세창 환경보건정책과장, 산업통상자원부 장혁조 제품시장관리과장, 한국소비자원 윤경천 위해정보국 위해관리팀장, 대진침대 신광호 관리부장이 참석했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현대건강신문 (http://www.hnews.kr| 발행일 : 1995년 6월 2
우)02577   서울시 동대문구 무학로 44길 4-9 101호
대표전화 : 02-2242-0757 / 광고문의 : 02-2243-7997 |  health@hnews.kr
Copyright ⓒ 1995 hnews.kr All right reserved.
현대건강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