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유가족 “조종남 발언, 사실로 굳어지면 안돼”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유가족 “조종남 발언, 사실로 굳어지면 안돼”

신생아 부모 4명, 명예훼손으로 대한노인의학회 조 부회장 고소
기사입력 2018.04.16 15:1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현대건강신문=박현진 기자]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유가족들은 왜곡된 발언이 사실로 굳어질 것 같아 고소를 하게 됐다”

이대목동병원 신생아중환자실서 아이들이 숨진 유가족들이 16일 대한노인의학회 조종남 부회장을 명예훼손으로 서울 남대문경찰서에 고소했다.

지난 8일 열린 대한노인의학회 춘계학술대회 기자간담회에서 조 부회장은 “유가족측에서 합의금을 2배 이상 부르고 있다”고 말했다.

유가족 대표는 “먼저 유가족들은 이대목동병원과 합의금 관련 논의를 한 적이 전혀 없다”며 “유가족이 피해자인데 마치 가해자인 것처럼 바꾸려고 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이런 말들이 의사 사회에서 오고가면서 사실로 굳어지는 것이 우려스럽다”며 “이 시점에 문제 삼지 않으면 왜곡된 내용이 사실로 될 것 같아 신생아 4명의 유가족과 합의해 고소를 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어 “특히 (이런 발언은) 먼저 간 아이들에게 너무 심각한 명예훼손”이라고 덧붙였다. 

경찰은 조만간 고소인 조사를 마친 뒤 피고소인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에 대해 한 시민단체 관계자는 “기자들이 있는 공식적인 자리에서 이 같은 발언이 나온 것은 다분히 의도적이었다는 생각이 든다”며 “이같은 허위 사실이 공공연하게 퍼져서는 유가족들의 상처만 커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