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의약품유통협회, 일련번호 폐지·반품 법제화 추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의약품유통협회, 일련번호 폐지·반품 법제화 추진

황치엽 회장 “회무 마무리, 야인으로 돌아가”
기사입력 2018.02.08 14:4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가로_사진.gif▲ 한국의약품유통협회 황치엽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협회 회무를 마무리하고 야인으로 돌아가지만, 협회의 발전과 업권 수호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협조와 관심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국의약품유통협회 제56회 정기총회 개최

[현대건강신문=여혜숙 기자] 한국의약품유통협회는 8일 쉐라톤서울팔래스강남호텔에서 제56회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이 날 총회에는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김순례 의원, 대한약사회 조찬휘 회장,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이행명 이사장, 한국의약품수출입현회 김한기 회장, 한약유통협회 채상용 회장, 황인홍 심평원 개발상임이사 등 내·외 관계자 300여 명이 참석했다.

황치엽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협회 회무를 마무리하고 야인으로 돌아가지만, 협회의 발전과 업권 수호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협조와 관심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황 회장은 “금년에도 우리 유통업계는 끊이지 않는 중요한 현안에 직면해 있다”며 “특히 ▲전제조건이 제대로 확보되지 않은 일련번호의 실시간 보고 ▲비현실적인 유통마진 ▲제약사들의 우월적 지위 남용 등 현안은 우리 스스로가 업권 수호에 긴장감을 갖고 총력 대응하지 않으면 안 될 문제”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특히 새 정부 들어, 합리적이고 공정한 국정 운영이 토대가 구축되고 있고, 보건의료계도 요양급여 확대 등 새로운 정책이 실행되고 있다”며 “이런 흐름에 발 맞춰 우리 약업계에도 공정하고, 상생하는 풍토가 뿌리 내릴 수 있도록, 모두가 경각심을 갖고 적극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황 회장은 “오늘을 끝으로 저는 협회 회무를 마무리하고 야인으로 돌아간다”며 “비록 회무에서 물러나지만, 늘 의약품 유통인으로서 여러분과 함께 협회의 발전과 업권 수호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협조와 관심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의약품유통협회는 2018년 주요 정책방향으로 도매유통산업 발전을 위해 일련번호 폐지 및 반품 법제화와, 수액제 등 퇴장방지의약품 90% 미만 판매금지 해소 등을 추진한다. 또 도매유통업권 강화를 위해 직능별 부회장, 분야별 위원회 설치 및 활성화와 병원 입찰위원회를 설치한다.
▲수상자 명단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 김정목(엠제이팜 대표), 진재학(한신약품 대표), 하형성(성원약품 대표), 이상만(대구 부림약품 대표), 최광영(제이텍팜 대표)

△식품의약품안전처장 표창 : 강성보(성보메디팜), 현준재(동원헬스케어), 이홍구(성광메디칼), 우호(해피팜), 김봉숙(안진의약품물류), 최강수(실로 대표), 이태규(선메디칼 대표), 안정환(에이팜메디칼 대표), 이정길(금강약품 대표), 박홍래(에이치앤드피케미팜)

△국회 보건복지위원장 표창 : 김원직(원진약품 대표), 남상길(남경코리아 대표), 권창희(전원약품 대표), 박길호(태길약품 대표), 박광제(한솔메딕스 대표), 박양배(조인약품 대표), 윤성만(두리약품 대표), 강종식(엘피스팜 대표), 이찬호(서일약품 대표)

△건강보험심사평가원장 감사패 : 조정순(로얄제이에스 대표), 유영구(송정약품 대표), 나채량(한주메디칼 대표), 전병주(디케이팜 대표), 백제현(씨엘에스 대표), 이은주(유메드 대표), 한상부(팜월드 대표), 김동겸(세종약품판매 대표), 장흥자(피닉스팜 대표), 양선자(세명약품 대표), 은종수(국민약품 대표), 오승근(명성약품 대표), 이익배(수인약품 대표), 유민재(은케어메디홀 대표), 이판종(메디마스터 대표)

△표창장 : 조찬휘(대한약사회 회장), 이경호(한국제약바이오협회 전 회장), 이성우(삼진제약 사장), Takenoya Osamu(한국아스텔라스제약 대표이사), 이경자(의약품관리종합정보센터 전 센터장), 김혜경(의약품관리종합정보센터 차장), 강성렬(의약품관리종합정보센터 과장), 박대근(의약품관리종합정보센터 박대근 대리)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