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사진] 세계적인 소프라노 조수미 ‘이대서울병원 성공 기원’ 콘서트서 열창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사진] 세계적인 소프라노 조수미 ‘이대서울병원 성공 기원’ 콘서트서 열창

이화여자의료원, ‘조수미 콘서트’ 성황리 마쳐
기사입력 2017.11.03 10:2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세로확장_사진.gif▲ 지난달 29일 세계적인 소프라노 조수미씨(위 사진)와 주목받는 젊은 지휘자 최영선 씨, 프라임 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함께하며, 세계 최고의 하모니시스트 박종성 씨가 특별 출연해 열정적이고 환상적인 에너지를 느낄 수 있는 무대로 꾸며져 청중들을 매료시켰다.
 

[현대건강신문] 이화여자의료원이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의 새 병원 ‘이대서울병원’의 성공적 건립을 위해 마련한 조수미 콘서트가 2,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우리나라 최초의 여성을 위한 전문 병원인 '보구여관(普救女館)' 설립 130주년을 기념해 '위민 체인지 인더 월드(Women, Change in the World)!'란 주제로 개최된 이번 후원 음악회는 지난달 29일 이화여자대학교 대강당에서 진행됐다.

이번 무대는 세계적인 소프라노 조수미 씨와 주목받는 젊은 지휘자 최영선 씨, 프라임 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함께하며, 세계 최고의 하모니시스트 박종성 씨가 특별 출연해 열정적이고 환상적인 에너지를 느낄 수 있는 무대로 꾸며져 청중들을 매료시켰다. 

이날 조수미는 세계 최고의 프리마돈나답게 오페라 '로미오와 줄리엣' 중에서 '줄리엣의 왈츠', 오페레타 '유쾌한 미망인' 중 '빌랴의 노래', '꽃 구름 속에' 등난이도가 높은 레퍼토리를 들려줬으며 '선구자', '울산 아가씨', '가고파' 등 대중적인 노래로 가을밤을 물들였다.

심봉석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세계적인 소프라노 조수미 씨의 음악을 직접 만나는 일은 우리에게 더욱 뜻깊고 소중한 기회가 아닐 수 없다”면서 “새 병원의 성공적인 건립을 위해 마련한 멋진 축제에 함께해주신 이화 가족 및 건립 후원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