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김삼화 의원 “한부모가족 아동, 의료비 전액 지원해야”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김삼화 의원 “한부모가족 아동, 의료비 전액 지원해야”

현행법 의료비 지원 제외...“입양가정 아동수준으로 지원”
기사입력 2017.07.19 09:1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김삼화_대표.jpg
[현대건강신문=여혜숙 기자] 저소득 한부모 가족의 아동에게 본인 부담액 의료비 전액을 지원하는 법안이 발의되었다.
 
국회 여성가족위원회 김삼화 의원(국민의당 왼쪽 사진)은 지난 18일 요양급여 또는 요양비에 대한 본인부담금 등 한부모가족 아동에 대한 의료비를 지원하는 ‘한부모가족지원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하였다.
 
2015년 한부모가족실태조사에 따르면 한부모가족의 월평균 가구소득은 약 190만원 수준으로 전체가구 평균소득의 48.7%에 불과해 많은 한부모가족이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행법은 저소득 한부모가족의 생활안정과 복지증진을 위하여 생계비, 아동교육지원비, 아동양육비 등 복지급여를 지원하고 있으나 의료비는 지원되지 않고 있다.
 
이에 김삼화 의원은 국가나 지방자치단체가 ‘국민건강보험법’ 제41조제1항 및 제49조에 따른 요양급여 또는 요양비에 대한 본인부담금 등 한부모가족 아동에게 의료비를 지원할 수 있도록 하는 개정안을 대표발의 하였다.
 
김삼화 의원은 “저소득 한부모가족의 아동은 부모의 취업이나 경제적 어려움으로 적절한 보호를 받지 못하는 경우가 많고, 부모의 이혼, 사별 등의 과정에서 스트레스 등으로 질병에 쉽게 노출되고 있다”면서 “저소득 한부모가족 아동의 건강권 보장을 위해 국가가 마땅히 의료비를 지원해야 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