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건강포토] 맑은 공기 홍릉숲길 걸으며 건강 관리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건강포토] 맑은 공기 홍릉숲길 걸으며 건강 관리

동대문구 구민 3천여명, 한마음 걷기 행사 참석
기사입력 2017.05.29 07:5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가로_사진.gif▲ 동대문구는 지난 27일 오전 7시 홍릉숲에서 ‘2017년 상반기 구민 한마음 걷기의 날’ 행사를 통해 구민 화합의 장을 마련했다.
 
가로_사진2.gif▲ 홍릉숲은 우리나라 최초 제1세대 수목원으로 문배나무 기준표본목과 같이 학술적 가치가 큰 수종을 포함해 2000여종의 식물이 서식하고 있는 귀중한 산림자원이다.
 

[현대건강신문] 녹음(綠陰)이 짙어가는 5월의 주말을 맞아 이른 아침 가족들과 함께 싱그러운 숲길을 걸으며 힐링하는 시간을 가져보는 건 어떨까.

서울 동대문구는 지난 27일 오전 7시 홍릉숲에서 ‘2017년 상반기 구민 한마음 걷기의 날’ 행사를 통해 구민 화합의 장을 마련했다.

동대문구체육회가 주최하고 동대문구청이 후원하며, 3000여명의 주민이 참가했다.

걷기의 날 행사는 홍릉숲 산림과학원 주차장을 출발해 약 3km의 홍릉숲길을 돌아오는 코스로 진행됐다.

우리은행 동대문구청지점, 한국마사회 동대문지사(문화공감센터 동대문), 국민체육진흥공단(장안지점), 롯데백화점 청량리점, ㈜이브자리, ㈜동아제약, 롯데하이마트 용두지점 등 관내 기업체의 협찬으로 준비된 세탁기, LED TV, 냉장고 등의 가전제품과 자전거, 이불세트 등 다양한 경품이 추첨을 통해 참가자들에게 전달된다.

아울러 뽀빠이 이상용이 사회를 맡으며 치어리더, 색소폰, 벨리댄스, 통기타 팀의 축하공연이 펼쳐졌다.

행사가 개최되는 홍릉숲은 우리나라 최초 제1세대 수목원으로 문배나무 기준표본목과 같이 학술적 가치가 큰 수종을 포함해 2000여종의 식물이 서식하고 있는 귀중한 산림자원이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