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새 송년문화 자선 바자회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새 송년문화 자선 바자회

기사입력 2011.12.12 11:2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 한국베링거인겔하임 직원들은 기부한 물품으로 '‘사랑의 바자회'를 개최하고 이 수익금에 회사 기부금을 합친 927만원을 혜심원과 중구 회현동 일대 소년소녀 가장을 비롯한 지역사회에 기부했다.


한국베링거인겔하임 기부 물품 판매수익금 기부
 
[현대건강신문=여혜숙 기자] 2004년부터 시작된 한 제약사의 자선 바자회가 화제다.

한국베링거인겔하임 직원들은 기부한 물품으로 '‘사랑의 바자회'를 개최하고 이 수익금에 회사 기부금을 합친 927만원을 혜심원과 중구 회현동 일대 소년소녀 가장을 비롯한 지역사회에 기부했다.

2004년부터 시작돼 올해로 8회를 맞이하는 한국베링거인겔하임의 사랑의 바자회는 매년 직원들이 직접 물품들을 기부하고 이 물품들을 사내에서 판매하는 형식으로 진행되어왔다.

올 바자회는 과거 어느 때보다 직원들의 참여가 활발하여 개인소장 디지털 피아노, 반상기 세트, 골프 클럽, 커피 머신, 와인, 양주, 서적 등 70 여 점의 다양한 물품이 출품되었다.

또한 군터 라인케 사장은  ‘CEO와 함께하는 저녁 식사권’, 무형문화재4호 고 노유상 장인이 제작한 연(鳶)을 경품으로 내 놓았다.
 
특히 이번 바자회의 테마는 ‘정(情)’으로 한국베링거인겔하임 임직원은 그 동안 진행하였던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돌아 보며, 앞으로도 기업시민으로서의 의무를 계속해 나아갈 것을 다짐하는 시간을 가졌다.
 
군터 라인케 사장은 “바자회를 통해 그 동안 수고한 직원들끼리 한 해를 마감하고 더불어 지역사회에 도움을 줄 수 있어 훈훈한 연말이 되었다”며 “한국베링거인겔하임 직원들의 정을 통해 모아진 기금이 소외된 이웃들의 연말을 따뜻하게 밝혀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