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건강포토] 환경단체들도 “박근혜 대통령 즉각 방 빼라”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건강포토] 환경단체들도 “박근혜 대통령 즉각 방 빼라”

기사입력 2016.11.30 16:5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가로_사진.gif▲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와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에 소속되어 있는 환경운동연합 환경정의 녹색연합 등 범시민사회단체들은 30일 서울 당주동 서울변호사회관 강당에서 ‘박근혜 퇴진과 국민주권 회복을 위한 범시민사회단체 공동행동의 날’을 갖고 박근혜정권의 즉각 퇴진과 박근혜 정권의 잘못된 정책들의 폐기 등을 요구했다. 환경운동연합 권태선 공동대표(오른쪽)가 시민사회단체를 대표해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을 촉구하는 발언을 하고 있다.
 
가로_사진2.gif▲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와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에 소속되어 있는 환경운동연합 환경정의 녹색연합 등 범시민사회단체들은 30일 서울 당주동 서울변호사회관 강당에서 ‘박근혜 퇴진과 국민주권 회복을 위한 범시민사회단체 공동행동의 날’을 갖고 박근혜정권의 즉각 퇴진과 박근혜 정권의 잘못된 정책들의 폐기 등을 요구했다.
 

[현대건강신문=김형준 기자] 26일 서울 광화문과 전국 곳곳에서 박근혜 정권의 즉각 퇴진과 관련자 엄벌을 요구하는 200만의 촛불이 켜졌다.

벌써 5주째 전국에서 수백만명의 국민들이 박근혜 정권의 즉각적인 퇴진을 외치고 있다.

그러나 박근혜 대통령은 “성실하게 검찰의 수사에 임하겠다”라던 공개적인 약속도 어기고 검찰 대면조사에 불응하고 있다.

박 대통령은 29일 3차 대국민담화를 통해 또다시 자신의 커다란 잘못과 범죄행위를 모두 부인하고 남 탓으로 돌리고 즉각 퇴진을 거부하고 있다.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와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에 소속되어 있는 환경운동연합 환경정의 녹색연합 등 범시민사회단체들은 30일 서울 당주동 서울변호사회관 강당에서  ‘박근혜 퇴진과 국민주권 회복을 위한 범시민사회단체 공동행동의 날’을 갖고 박근혜정권의 즉각 퇴진과 박근혜 정권의 잘못된 정책들의 폐기 등을 요구했다.

서울변호사회관 강당에서 기자회견을 가진 뒤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청운동사무소까지 행진을 한 뒤 6시부터 광화문에서 열리는 촛불문화제에 동참할 예정이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