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건강포토] 여당 불참으로 20대 국회 첫 복지부 국감 ‘파행’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건강포토] 여당 불참으로 20대 국회 첫 복지부 국감 ‘파행’

기사입력 2016.09.26 10:1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세로_사진.gif▲ 새누리당 의원들이 김재수 농림수산식품부 장관의 해임결의안 통과를 문제 삼아 27일 오전 세종시에서 열린 보건복지부 국정감사(국감)에 불참하면서 20대 국회에서 처음 열리는 국감이 진통 끝에 중지됐다. 김상훈 여당 간사를 비롯해 새누리당 의원들은 27일 오전 세종시에서 열린 국감에 모두 불참해 여당 의원 자리가 텅 비어있다.
 
가로_사진.gif▲ 더불어민주당 오제세 의원(오른쪽)과 남인순 의원(왼쪽)은 의사진행 발언을 통해 “국정감사는 의정활동의 기본임에도 여당 의원들이 불참하는 것은 이해할 수 없다”며 “국감 첫날부터 참석을 안 해 유감”이라고 말했다.
 

[현대건강신문=박현진 기자] 새누리당 의원들이 김재수 농림수산식품부 장관의 해임결의안 통과를 문제 삼아 27일 오전 세종시에서 열린 보건복지부 국정감사(국감)에 불참하면서 20대 국회에서 처음 열리는 국감이 진통 끝에 중지됐다.

김상훈 여당 간사를 비롯해 새누리당 의원들은 27일 오전 세종시에서 열린 국감에 모두 불참했다.

이에 대해 야당 의원들은 여당 의원들이 “직무를 유기했다”며 강하게 반발했다.

더불어민주당 오제세 의원과 남인순 의원은 의사진행 발언을 통해 “국정감사는 의정활동의 기본임에도 여당 의원들이 불참하는 것은 이해할 수 없다”며 “국감 첫날부터 참석을 안 해 유감”이라고 말했다.

정의당 윤소하 의원도 의사진행 발언을 요청하며  “위원장은 여당 의원의 불참에 대해 엄중하게 지적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양승조 위원장은 “야당 간사들은 (여당 의원들의) 참석을 요청하고 복지위 행정실에서도 (참석을) 독려하는 요청을 해주길 바란다”며 감사 중지를 선포했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