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영상] 당류 섭취 많을수록 비만-고혈압 발생 위험 높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영상] 당류 섭취 많을수록 비만-고혈압 발생 위험 높아

정부, 1차 당류 저감 종합계획 발표
기사입력 2016.04.07 16:2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현대건강신문] 7일 보건의 날 정부는 당류 저감 계획을 발표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손문기 처장은 7일 오전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브리핑을 갖고 "비만치료와 그에 따른 기회비용 등의 손실을 고려할 때 연간 6조 8,000억 원의 사회적 비용이 들고 있어 국민들이 당을 적정한 수준으로 섭취할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관리하는 것이 필요한 상황"이라며 "정부의 당류 저감 목표는 2020년까지 가공식품을 통한 당류 섭취량을 1일 열량의 10% 이내로 관리하도록 목표 설정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건강 100세 시대를 맞아 가공식품을 통한 당류 섭취량을 1일 총열량의 10% 이내로 낮추는 것을 목표로 당류 저감화 종합 계획을 추진할 계획이다.

당류 섭취량이 권고기준을 초과한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비만 발생 위험률이 39%, 고혈압은 66% 높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