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청결한 코 속 관리로 호흡기질환 예방하세요”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청결한 코 속 관리로 호흡기질환 예방하세요”

기사입력 2015.06.23 17:3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코 건조증, 공기 중 세균 및 바이러스에 쉽게 노출돼

[현대건강신문=여혜숙 기자] 최근 중동호흡기질환인 메르스(MERS) 사태로 인해 호흡기 건강에 관심을 갖는 사람들이 늘어났다. 호흡기질환은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때 세균이나 바이러스가 타인의 입이나 코를 통해 전파되는 경우가 많아, 이를 예방하기 위한 올바른 기침 예절 및 호흡기 위생관리의 중요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다.
 
특히 후각 및 호흡에 있어 중추적인 역할을 하는 코는 공기 중에 있는 세균이나 바이러스가 들어오기 쉬워 각별히 신경 써야 하는데, 평소 코 속을 청결하고 습윤하게 관리를 하면 호흡기질환 예방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조언이다.

바이러스 호흡기 질환, 건조하고 낮은 기온일 때 발생률 높아져

호흡기질환을 일으키는 바이러스는 건조하고 기온이 낮을 때 그 생존력이 더욱 높아지게 된다. 실제로 감기와 같은 호흡기질환이 고온 다습한 여름철보다 춥고 건조한 겨울이나 봄철에 많이 발생하는 것도 이와 같은 이유 때문이다. 이처럼 낮은 습도는 코 점막을 건조하게 만들어 감기와 같은 호흡기 감염이 쉽게 일어나게 한다.
 
실제로 2012년 미국 버지니아 공과대학의 완 양(Wan Yang) 박사 연구진이 과학 전문 저널 'PLoS ONE'에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코의 점액 성분은 바이러스의 생존을 방해하는 역할을 하기 때문에 점액의 증발을 사전에 차단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한다.

이 연구에서 실내습도를 50% 미만으로 낮추었을 때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생존률이 증가했고, 50% 정도로 적정하게 맞추었을 때는 바이러스의 생존이 어렵다고 밝혔다. 적정습도에서는 코 점액의 증발이 일어나지 않아, 점액의 염분이 바이러스의 생존을 방해하는 것이다. 이처럼 코 점액의 증발을 막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서는 주변의 습도를 적절하게 조절하고, 코 세척제를 사용해 코 속을 항상 청결하고 습윤하게 유지해주는 것이 중요하다.

안전한 생리식염수를 활용한 올바른 코 세척법

건강한 코 속 환경 조성을 위한 코 세척제를 고를 때는 세척용으로 안전성·유효성이 검토되지 않은 렌즈세척용 식염수는 피하는 것이 좋다. 대신 코 안이나 피부, 상처면, 점막 등을 닦아내는데 사용 가능하도록 허가된 전용 생리식염수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

KBS 2TV '비타민'에 소개된 올바른 코 세척 방법은 다음과 같다. 첫 번째, 생리식염수를 사용한 코 세척 시에는 적당량을 주사기나 코 세척 전용 용기에 담아 사용한다. 두 번째, 고개를 숙이고 머리를 한쪽으로 45도 기울인 후 높은 쪽으로 향한 콧구멍에 적당량을 짜 넣는데, 이 때 숨을 참거나 입으로 소리를 내면 세척액이 목 뒤로 넘어가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세척 후에는 고개를 좌우로 흔들어 남은 식염수를 배출해 흘러나오지 않도록 한다.

휴대 가능한 비강습윤제로 호흡기 건조하지 않게 수시로 관리

요즘과 같이 무더운 날씨에는 에어컨 등 냉방기기의 사용으로 실내 공기가 건조해지기 쉽다. 또 냉방 중에는 환기를 잘 하지 않기 때문에 호흡기 감염의 위험이 높아진다. 이럴 때엔 약국에서 구입 가능한 비강습윤제를 휴대하며 수시로 사용하는 것이 호흡기 질환 예방에 도움이 된다.

태극제약의 ‘메타리빈 나잘워시액 90ml’는 코 안의 세척 및 건조 증상 완화에 도움을 주며, 식염수 성분의 적정 pH(5-7)로 사용시 따가움이나 작열감 등의 자극이 없는 비강습윤제이다. 스프레이 타입으로 사용이 편리하고 주사기나 전용 용기가 필요하지 않아 사무실이나 가정에서 간편한 사용이 가능하다.
 
태극제약 기획실 김주미 약사는 “코 안 건조증 완화 및 세척에 도움을 주는 ‘메타리빈 나잘워시 90ml’는 코 속을 청결하게 하고 습윤환경을 조성해 코를 통한 감염 예방에 도움을 줄 수 있다”며 “축농증, 비염, 코막힘을 비롯해 미세먼지 및 알레르기 반응이 있을 때도 사용이 가능하다”고 전했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