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서울시교육청, 메르스 발생 병원 인근 학교에 보건교사 추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서울시교육청, 메르스 발생 병원 인근 학교에 보건교사 추가

기사입력 2015.06.22 16:3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사진기본크기1.gif▲ 서울시교육청은 이미 6억원의 예산을 들여 보건교사를 유치원에 100명, 보건교사가 없는 학교에 13명, 43학급 이상 과대 학교에 116명 등 총 299명을 배치한 상태다. 서울시교육청 조희연 교육감(왼쪽)이 광희초등학교 학생들에게 발열 검사를 하고 있다.
 

[현대건강신문] 서울시교육청은 22일 서울시교육감 주재로 메르스 발생 관련 학교 감염병 대응 대책회의를 개최하고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확진자가 다수 발생한 병원 인근 지역인 강남, 강동, 송파, 성동, 광진, 강서 지역 학교 16곳에 보건교사를 각각 1명씩 추가 배치하기로 했다.

서울시교육청은 이미 6억원의 예산을 들여 보건교사를 유치원에 100명, 보건교사가 없는 학교에 13명, 43학급 이상 과대 학교에 116명 등 총 299명을 배치한 상태다.

서울시교육청은 사스, 조류독감, 신종플루, 메르스 등‘글로벌 감염병’이 주기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점을 감안하고, 이번 교육청의 메르스 확산 사태 대처 경험을 바탕으로 상세한‘학교 감염병 매뉴얼’을 만들 계획이다.

한편 서울시교육청은 오는 7월 1일자로‘학교 감염병 대응반’설치를 위한 전담 인력 1명을 충원해 감염병 감시체계를 전문적으로 갖추기로 했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