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건강·용돈 챙기는 어르신 일자리 신청하세요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건강·용돈 챙기는 어르신 일자리 신청하세요

기사입력 2015.01.14 08:3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사진기본크기1.gif▲ 2015년부터 노인일자리사업에서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으로 명칭을 바꾼 이번 사업은 동대문구에 거주하는 만65세 이상 기초연금 수급권자를 대상으로 한다.
 

[현대건강신문] 동대문구가 나이가 들어도 일을 할 수 있다는 기쁨을 찾을 수 있도록 '2015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

2015년부터 노인일자리사업에서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으로 명칭을 바꾼 이번 사업은 동대문구에 거주하는 만65세 이상 기초연금 수급권자를 대상으로 한다. 사업참여 인원은 '마을클린도우미·씽씽지하철택배·교통안전지킴이·노노(老老)케어’ 등 총 1,480명으로 이번에는 연중 참여자 294명을 제외한 1,186명을 모집한다. 

지난해보다 예산을 4억여 원 늘려 밀도 있게 준비한 이번 사업은 지하철 안전 캠페인 활동을 펼칠 ‘지하철 도우미’등 공익형 신규사업도 추가돼 참여인원이 206명 증가했다.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의 무료급식 및 식사배달을 돕는 복지형 사업의 경우 기존 9개월에서 12개월 사업으로 변경되는 등 급변하는 복지 환경을 고려한 일자리도 눈에 띈다.

이번 사업은 3월부터 11월까지 9개월간 월 36시간으로 진행되며, 정해진 근무시간을 모두 채울 경우 20만원의 보수가 지급된다. 

이를 통해 일하기를 희망하는 어르신들에게 맞춤형 일자리를 제공해 소득 창출은 물론 삶의 보람도 찾을 수 있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더욱 크다고 할 수 있다. 

신청자격은 동대문구에 거주하는 만65세 이상 신체 건강한 어르신 중 기초연금 수급자를 대상으로 하며, 심사를 거쳐 선발되면 ‘공익형, 복지형, 교육형’ 등 6개 분야 22개 사업에서 활동하게 된다.
 
다만, ‘교육형, 공동작업형, 초등학교급식도우미’등 일부사업은 만60세~64세도 참여 가능하다. 

참여를 원하는 대상자는 오는 2월 6일까지 신분증, 주민등록등본을 지참 후 동 주민센터, 동대문노인종합사회복지관, 대한노인회 동대문지회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이번 2015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을 통해 어르신들의 사회활동을 돕고 건강한 노후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지혜와 경험을 한껏 살릴 수 있는 일자리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