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포토] 산림치유활성화 심포지움...'산림치유 궁금해요'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포토] 산림치유활성화 심포지움...'산림치유 궁금해요'

기사입력 2014.12.03 17:0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사진기본크기1.gif▲ 산림치유활성화를 주제로 3일 서울 안암동 고려대의대 문숙관에서 열린 국제 심포지움에는 통합의학 의료진, 숲치료사 등 수백 명이 몰려 높은 관심을 보였다.
 
사진기본크기2.gif
 
사진기본크기3.gif▲ 덴마크의 울리카 스티그도터(Ulrika K. Stigsdotter)교수는 '건강한 산림환경에 대한 확인 및 개발'이란 주제로 발표했다.
 


[현대건강신문=김형준 기자] 산림치유활성화를 주제로 3일 서울 안암동 고려대의대 문숙관에서 열린 국제 심포지움에는 통합의학 의료진, 숲치료사 등 수백 명이 몰려 높은 관심을 보였다.


이번 국제 심포지움은 △산림의 의료적 효과 △치유의 숲 조성과 나아갈 방향 △한국에서의 산림치유 활성화 방안에 대한 국내외 전문가의 발표와 토론으로 산림치유 활성화에 대해 다각도로 정리하는 자리였다.


아르모 베네모저(Arno Wenemoser) 독일 자연의학회 회장은 독일의 약 350여개의 휴양센터에서 운영되고 있는 건강증진 및 재활을 위한 휴양의료를 소개했다.


△아르모 베네모저의 '독일 숲, 바다지역에서 자연치유'를 필두로 △덴마크의 울리카 스티그도터(Ulrika K. Stigsdotter) 교수는 '건강한 산림환경에 대한 확인 및 개발' △카츠히로 요시우치 박사(Kazuhiro Yoshiuchi)는 ‘생태순간평가를 사용한 자연환경에서의 스트레스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통합의학센터 이성재 교수는 ‘의학적 측면에서의 산림치유 활성화' △국립산림과학원 산림복지연구과 김재준 과장은 ‘한국 산림 정책과 연구'의 주제발표가 이어졌다.


이번 행사는 고려대안암병원 통합의학센터와 국회의원 황영철 의원실, 한국산림치유포럼이 주최하고 산림청, 산림치유연구사업단, 인제대스트레스연구소가 후원했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