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포토] '고사리 손으로 사람을 살린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포토] '고사리 손으로 사람을 살린다'

기사입력 2014.09.29 13:5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사진기본크기1.gif
 

[현대건강신문] 28일 서울 마로니에공원에서 열린 '건강한마당' 행사장을 찾은 모녀가 심폐소생술을 배우고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한 해에 약 2만 명 이상(인구 10만 명당 40 여명)의 국민들이 갑작스런 심정지로 사망하고 있는데, 심정지는 60% 이상이 환자의 집에서 일어나며 환자가 심정지로 쓰러지는 상황을 옆에서 누군가가 목격하는 경우도 40%나 된다 하지만 이를 목격한 가족 또는 이웃이 119 구급대가 도착하기 전까지 심폐소생술을 시도하는 비율은 약 1.4%에 불과하다. 

대한심폐소생협회 홍보이사인 노태호교수(가톨릭의대 서울성모병원 순환기내과)는 "심폐소생술은, 멀리 떨어져 있는 의료인보다 희생자의 주변에 있는 일반인이 즉시 시행해야 하는, 생명을 살리는 소중한 일"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