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치즈 대명사 '체다', 소간지 만나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치즈 대명사 '체다', 소간지 만나

기사입력 2014.04.15 11:3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사진기본크기1.gif▲ 서울우유협동조합은 올해로 출시 30주년을 맞는 서울우유 대표 슬라이스 치즈 ‘체다’의 광고 모델로 배우 소지섭을 선정하고 4월 12일부터 ‘잘난 체다’ 광고를 선보인다고 14일 밝혔다.

 
배우 소지섭 '체다슬라이스치즈' 모델로 광고 시작
 
[현대건강신문] 완벽한 명품 배우 소지섭이 ‘잘난 체다’ 광고 모델로 잘난 체에 나섰다.
 
서울우유협동조합(조합장 송용헌)은 올해로 출시 30주년을 맞는 서울우유 대표 슬라이스 치즈 ‘체다’의 광고 모델로 배우 소지섭을 선정하고 4월 12일부터 ‘잘난 체다’ 광고를 선보인다고 14일 밝혔다.
 
소지섭 3‘잘난 체다’ 광고는 1984년 출시 이후 30년간 대한민국 슬라이스 치즈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해 온 ‘체다 치즈’의 면모를 명품 배우 소지섭에 빗대어 재치 있게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광고 속에서 소지섭은 본인의 매력을 스스로 뽐내는 듯 잘난 체를 하지만 결국 소지섭이 인정한 그 완벽한 주인공은 바로 체다 치즈였던 것.
 
소지섭은 광고에서 내레이션을 통해 체다 치즈 고유의 색깔과 오리지널 치즈다운 향기, 그리고 30년을 꾸준하게 이어온 익숙한 맛을 지닌 체다 치즈의 조화로운 매력을 소개했다.
 
실제 체다슬라이스치즈는 연평균 2억장이 판매되는 대한민국의 대표 베스트셀러 제품이다. 지난 10년간의 누적 판매량만해도 22억장에 달하며, 이는 1초에 7장씩 판매되는 수치이다.
 
서울우유협동조합 치즈마케팅팀 이언호 팀장은 “완벽한 외모에 명품 연기력으로 소간지라 불리는 배우 소지섭의 잘난 캐릭터가 30년간 최고의 자리를 지켜온 체다슬라이스치즈의 잘난 매력과 잘 부합해 모델로 기용하게 됐다”며 “광고 속 잘난 체다에 담긴 중의적인 표현처럼 체다슬라이스치즈는 색과 향기, 맛 모든 면에서 대한민국 오리지널을 자부하는 대표치즈다”라고 전했다.
 
서울우유협동조합의 치즈는 1973년 국내 첫 선을 보인 이후 올해로 41주년을 맞았다. 치즈 부문 국내 최초로 LOHAS(로하스)인증을 획득하는 등 국내 치즈 시장을 선도해 나가고 있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