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게르베코리아, 서울 노을공원 생태숲 조성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게르베코리아, 서울 노을공원 생태숲 조성

기사입력 2014.04.03 16:2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사진기본크기1.gif▲ 세계적인 프랑스계 조영제 개발 전문 제약기업 게르베코리아(대표 매튜 엘리)가 식목일을 맞아 상암동 월드컵공원 내 노을공원에서 나무심기 행사를 진행했다.

 
[현대건강신문] 세계적인 프랑스계 조영제 개발 전문 제약기업 게르베코리아(대표 매튜 엘리)가 식목일을 맞아 3일 상암동 월드컵공원 내 노을공원에서 나무심기 행사를 진행했다.
 
올해로 2회를 맞이한 이번 행사는 친환경 조영제인 스캔백(ScanBag®)을 보유하고 있는 기업으로서 환경에 대한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고자 시작한 사회공헌 활동이다.
 
특히 올해에는 게르베 그룹 본사의 마리 끌레르 쟈넬악 프리츠 회장도 나무심기에 직접 참여해 의미를 더했으며, 게르베코리아 매튜 엘리 대표, 조준식 부사장을 비롯한 서울 영업 마케팅 직원이 함께 했다.
 
이 날 게르베 임직원들은 과거 난지도 쓰레기 매립지에서 생태 공원으로 거듭난 노을공원에 닥나무 100그루를 심었으며, 이동 시에는 소음과 공해가 없는 맹꽁이 전기차를 이용하는 등 행사 과정 중에도 환경을 보호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진행했다.
 
게르베 그룹 마리 끌레르 쟈넬악 프리츠 회장은 “나무를 심으며 환경에 대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생각해 볼 수 있는 좋은 행사였다. 게르베 그룹은 질환의 정확한 진단 뿐 아니라 전세계 환경보호에도 좋은 영향을 미칠 수 있는 혁신적인 제품을 공급하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게르베코리아 매튜 엘리 대표는 “게르베코리아는 조영제 전문기업이다. 환경에 대한 고민을 많이 하며, 친환경에 부합하는 가치 실현과 사회적 책임을 다하려고 노력하고 있다.”며 “스캔백 같은 친환경 조영제 공급뿐 아니라, 실제로 환경을 위해 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