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오빠게티 화제, 올해도 ‘국물 없는 라면’ 대세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오빠게티 화제, 올해도 ‘국물 없는 라면’ 대세

기사입력 2014.03.21 09:2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사진기본크기1.gif▲ 농심은 17일, 오징어짬뽕과 짜파게티의 조합인 오빠게티가 소비자들 사이에서 입소문을 타면서, 대형마트 매출이 급증하고 있다고 밝혔다.

 
오빠게티, 소비자 입소문 타고 매출 42% 급증
 
[현대건강신문] ‘짜파구리’로부터 시작된 ‘국물없는 라면’ 트렌드가 올해도 지속될 전망이다.
 
농심은 17일, 오징어짬뽕과 짜파게티의 조합인 오빠게티가 소비자들 사이에서 입소문을 타면서, 대형마트 매출이 급증하고 있다고 밝혔다.
 
삼양식품의 불닭볶음면도 꾸준한 인기를 끌면서 올해 첫 TOP10 진입에 성공했다. 짜파구리에서 시작된 국물없는 라면 열풍이 올해도 모디슈머들로 하여금 재차 확산되는 분위기다.
 
오빠게티는 지난 3월 8일 MBC 간판 예능프로그램인 ‘무한도전(자메이카 특집편)’에 소개된 신메뉴로, 최근 SNS 상에서 화제를 일으키며 제2의 짜파구리 신드롬을 예고하고 있다.
 
농심에 따르면, A 대형마트에서 오징어짬뽕과 짜파게티의 매출이 일주일 새 42%나 급증한 것으로 조사됐다. 방송 직후 오징어짬뽕의 주간 매출은 약 6,320만원으로 전주대비 157%나 성장했고, 짜파게티도 약 1억5,460만원의 매출을 올리며 20%에 가까운 성장률을 보였다.
 
오빠게티는 기존 짜파게티에 오징어짬뽕 특유의 시원하고 얼큰함을 가미한 매콤한 ‘삼선해물짜장’ 개념의 요리로, 짜파구리와는 또다른 맛과 재미를 선사한다.
 
한 대형마트 관계자는 “무한도전 오빠게티 방송 이후 짜파게티와 오징어짬뽕을 함께 찾는 소비자들이 늘어 두 제품을 나란히 진열해 판매하는 행사도 벌이고 있다”며, “최근 별에서 온 그대, 무한도전, 아빠 어디가 등 방송에 소개된 식품이 입소문을 타고 유행처럼 번지는 현상이 새로운 소비 트렌드로 자리잡았다”고 설명했다.
 
삼양식품의 불닭볶음면도 지난 1월, 출시 10개월 만에 라면시장 9위에 올랐다. 삼양식품은 국물없는 라면 트렌드에 힘입어, 올해 불닭볶음면의 연 판매 목표를 600~700억원으로 높게 잡았다.
 
이 밖에도 농심은 찰비빔면을 리뉴얼하며 여름철 비빔라면 시장 공략에 나섰고, 팔도와 오뚜기도 불낙볶음면과 콕콕콕 용기면 시리즈로 국물없는 라면시장 쟁탈전에 뛰어 들었다.
 
농심 관계자는 “독특한 맛으로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국물 없는 라면이 젊은 층을 중심으로 올해도 여전히 강세일 것으로 보인다”며, “특히 오빠게티의 경우 ‘제2의 짜파구리’라고도 불릴 만큼 많은 사랑을 받고 있어, 올해 국물없는 라면시장의 대표주자로서 기대가 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