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농심 ‘하모니’와 ‘응답하라 1994’의 맛있는 만남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농심 ‘하모니’와 ‘응답하라 1994’의 맛있는 만남

기사입력 2014.01.15 15:0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사진기본크기1.gif▲ 농심은 14일, 신세대 비빔용기면 ‘하모니’의 새 광고 모델로 ‘응답하라 1994(응사)’의 김성균(삼천포), 손호준(해태), 민도희(조윤진)를 동반 발탁했다고 밝혔다. 세대를 아울러 큰 사랑을 받았던 응사의 주인공들이 신세대 입맛을 대표하는 하모니의 제품속성을 잘 표현했다는 평가다.


[현대건강신문] 농심의 새해 첫 광고는 ‘응답하라 1994’ 주인공들이 열었다.  
 
농심은 14일, 신세대 비빔용기면 ‘하모니’의 새 광고 모델로 ‘응답하라 1994(응사)’의 김성균(삼천포), 손호준(해태), 민도희(조윤진)를 동반 발탁했다고 밝혔다. 세대를 아울러 큰 사랑을 받았던 응사의 주인공들이 신세대 입맛을 대표하는 하모니의 제품속성을 잘 표현했다는 평가다.  
 
하모니 광고는 응사 멤버들의 맛깔나는 대화 속에서 브랜드를 자연스럽게 홍보하고 있다. 광고에서 도희가 “모니모니(뭐니뭐니) 해도 고추장이지~”라는 말에 김성균이 경상도 사투리로 “하모하모!”라고 맞장구치는 장면은 하모니 제품명을 라임(rhyme) 형식으로 재미있게 표현한 부분이다. 
 
농심 관계자는 “요즘 최고 대세 배우들인 응사 주연들을 신제품 하모니 광고모델로 기용함으로써 많은 소비자들이 보다 친근하고 재미있게 제품 브랜드와 맛을 이해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광고가 하모니 초반 돌풍을 더욱 확산시켜주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농심 하모니는 국산 태양초 고추장과 숯불구이맛이 맛있게 조화를 이룬 차세대 비빔용기면으로, 지난해 12월 출시 후 열흘 만에 50만개 이상 팔리며 국물없는 라면시장 새 강자로 떠올랐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