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사진] 영남권 한의사 2천여명 '천연물신약 백지화' 촉구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사진] 영남권 한의사 2천여명 '천연물신약 백지화' 촉구

기사입력 2012.11.15 15:4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 대한한의사 비상대책위원회는 15일 오전 9시부터 부산 범천동에 위치한 부산지방식약청 앞에서 ‘천연물신약 전면 백지화를 위한 영남권 한의사 궐기대회’를 개최했다.
▲ 이번 집회에는 부산, 울산, 경남, 경북 지역 한의사를 비롯해, 부산 동의대 한의과학생 등 2천여명이 참여했다.

부산식약청 앞에서 궐기대회 개최

[현대건강신문] 대한한의사 비상대책위원회는 15일 오전 9시부터 부산 범천동에 위치한 부산지방식약청 앞에서 ‘천연물신약 전면 백지화를 위한 영남권 한의사 궐기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집회에는 부산, 울산, 경남, 경북 지역 한의사를 비롯해, 부산 동의대 한의과학생 등 2천여명이 참여했다.

안재규 중앙 비대위원장은 개회사를 통해 “오늘의 집회를 신호탄으로 모순과 오류, 불합리 투성이인 현재의 천연물신약 관련 법령과 정책이 다시 수립되어 우리 2만 한의사들이 의료인으로서 진정한 권리를 되찾는 그 날까지 생즉사 사즉생의 각오로 끝까지 투쟁해 나가자”고 강조했다.

김필건 중앙 비대위 수석부위원장은 천연물신약 사태에 대한 지금까지의 경과 및 현황 보고를 통하여 “대한한의사 비상대책위원회가 국민건강권을 확보하고 진정한 한의약산업의 육성과 발전을 위해, 또 식약청이 벌인 대국민 사기극을 전면 파기하기 위한 구심점 역할을 해 나겠다”며 “우리 모두 한약이 다시 국민의 품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죽기 살기로 싸우자”고 역설했다.

<저작권자ⓒ현대건강신문 & h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jeil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 www.hnews.kr